경찰청, 하반기 국제범죄 테마단속 외국인 범죄 '선제대응'

(상반기) 국제범죄 집중단속 결과, 801명 검거 (구속 144명)
(하반기) 주요 외국인 형사범, 마약류 사범, 사기범 등 단속

이계춘 | 기사입력 2022/08/17 [10:21]

경찰청, 하반기 국제범죄 테마단속 외국인 범죄 '선제대응'

(상반기) 국제범죄 집중단속 결과, 801명 검거 (구속 144명)
(하반기) 주요 외국인 형사범, 마약류 사범, 사기범 등 단속

이계춘 | 입력 : 2022/08/17 [10:21]

[시사매거진넷=이계춘] 국가수사본부에서는 이번 8월 16일부터 10월 31일까지 77일간 법질서와 민생치안을 위협하는 주요 국제범죄를 대상으로 집중단속 하여, 갈수록 세력‧집단화되고 있는 외국인 범죄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계획이다.

 

최근에 외국인 범죄는 국가·지역별 점조직화 형태로 마약유통, 도박장 등 불법 사업을 운영하면서 세력·집단 간 이권 다툼 범죄가 발생하고 있다.

 

이에 경찰은 상반기 국제범죄 집중단속(4. 1.~6. 30.)을 선제적으로 실시하여 주요 국제범죄 사범 총 801명을 검거하고 이 중 144명을 구속했다.

 

▲ 최근 3년간 외국인 범죄 현황  ©



한편 2022년 1월부터 6월의 범죄유형별 변화를 보면 전년 대비 살인 11.8%, 강도 117.2%, 강간‧추행 67.3%, 폭력 9.5% 상승하는 등 주요 형사범죄가 전반적인 증가추세에 있다.

 

외국인 마약사범의 수는 2018년 596명에서 2021년 1,606명으로 약 3배 증가하는 등 외국인 마약 범죄가 급증하는 추세다.

 

아울러 전화금융사기 등 한 개인의 삶을 파괴하고 나아가 사회 문제로 부상하는 각종 사기 범죄들이 국제적‧조직적 형태로 진화하는 추세다.

 

이에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주요 주제를 선정하여 단속할 예정이며, 위와 같은 추세를 고려해 이번 테마단속 시 중점 단속 분야를 ▴주요 외국인 형사범, ▴마약류 사범, ▴사기범 3가지로 선정하고 기간 내 강력한 대응에 나설 방침이다.

 

특히, 단속 시 밖으로 드러나지 않은 외국인 범죄조직 등 배후세력의 유무까지 철저히 확인하여 해외조직의 유입 또는 범죄조직의 국내 자생을 근절할 예정이다. 또한 외국인 밀집지역 내 외국인 전용 클럽과 유흥‧숙박업소에서 은밀히 이루어지는 마약류 유통‧투약 행위에 대해서도 적극적인 단속을 시행할 예정이다.

 

집중단속 기간 중 외국인 집단범죄 발생 시 특별수사팀을 구성하여 사건 발생 초기 단계부터 범죄단체 구성·활동죄(형법 제114조,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제4조)를 적용하여 적극적으로 대응할 예정이다.

 

아울러, 범죄수익금에 대해서는 기소 전 몰수·추징 보전을 통해 조직 자금원으로 연결을 차단함과 동시에 인터폴 국제공조 등으로 배후세력을 철저하게 파악·검거하고, 범죄수익금을 거두어 들일 예정이다.

 

단속 기간에는‘통보의무 면제제도’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범죄 피해를 입은 불법체류 외국인이 강제로 출국당하는 우려 없이 적극적으로 피해 사실을 경찰에 신고하도록 유도할 예정이다.

 

한편, 내국인뿐 아니라 체류 외국인 안전에 큰 영향을 주는 주요 국제범죄 사범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을 적용하여 관련 행위를 철저하고 엄격한 단속으로 범행 의지를 근절시킬 방침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K-POP서포터즈 광주지사 회원들, 안도걸 후보 지지 선언 / 노광배
광산구의회, ‘대유위니아그룹 줄도산 자구책 마련 '촉구' / 노광배
군산시, 아이돌봄서비스 지원 '확대' / 노명숙
여수소방서 119구조대, 화물차량 전복사고 현장서 운전자 1명 안전구조 / 이계춘
전남교육청, 중대재해 예방 ‘안전보건 퀴즈 이벤트’ 운영 / 노명숙
“전북자치도 출범 함께해 영광”… 임상규 행정부지사 이임 / 노광배
무안군, 일로농공단지 산업통상자원부 공모사업 선정 / 이계춘
순천시,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 2차 신청 접수 / 이계춘
진안군청소년, 참여기구 위촉식 및 모의투표 활동 / 노광배
광주광역시교육청, 교권 보호 범위가 넓어진 2024년 교원보호공제사업 시행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