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경호 경제부총리, 고랭지 배추 생육상태 및 출하 계획 '점검'

안정적 성수품 공급을 위한 수급 관리 강화

노광배 | 기사입력 2022/08/14 [08:51]

추경호 경제부총리, 고랭지 배추 생육상태 및 출하 계획 '점검'

안정적 성수품 공급을 위한 수급 관리 강화

노광배 | 입력 : 2022/08/14 [08:51]

[시사매거진넷=노광배] 추경호 경제부총리는 8.13일(토) 강원도 강릉 소재 고랭지 배추밭(안반데기)을 방문하여 고랭지 배추 생육상태와 출하 계획을 점검했다.

 

안반데기 배추밭은 해발 1,000~1,200m의 고랭지에 위치한 여름철 대표적인 배추 재배지로 195ha의 면적에서 연간 약 11.5천톤의 고랭지 배추가 생산되어, 8월 중순부터 9월 하순까지 출하된다.

 

추 부총리는 현지 농업계 의견을 청취한 후, 폭염·장마 등 기상상황 변화가 심한 여름철 어려운 여건 하에서도 배추를 공급하고 있는 현장의 노고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아울러, 배추의 경우 최근 집중호우에 따른 배추밭의 침수나 유실 피해가 크지 않은 것으로 파악되나, 추석 성수기 생육 관리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요청했다.

 

▲ 추경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8월 13일 강원도 강릉 소재 고랭지 배추밭(안반데기)을 방문, 배추 생육상태와 출하 계획을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들으며 점검하고 있다.(사진=기획재정부)  ©



한편, 추 부총리는 최근 발생한 집중호우 피해와 관련하여 신속한 복구지원이 가장 시급한 과제라고 언급하면서 “피해 상황을 정확하게 파악하여 복구비 및 재해보험금을 신속하게 지급할 계획”임을 밝혔다.

 

또한, 추 부총리는 추석 성수기 물가 안정이 특히 중요한 시기이므로 가격불안 요인을 철저히 관리해 나갈 계획임을 언급했다.

 

이를 위해 집중호우가 발생한 중부권 관련 품목을 중심으로 성수기 수급영향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특별 관리하는 한편, 정부 비축, 출하조절시설 및 채소가격안정제 등의 물량을 활용하여 농산물 수급 불안시에는 즉시 시장에 공급할 것이라고 전했다.

 

최근 ‘추석 민생안정대책’에서 밝힌 바와 같이 추석기간 동안 20대 성수품을 역대 최대 수준(23만톤)으로 공급하는 등 명절 장바구니 물가 부담을 덜기 위해서도 총력 대응할 것임을 강조했다.

 

추 부총리는 농산물의 구조적 수급조절 강화를 위해 내년에도 노지채소, 과수, 과채 등의 계약재배자금 융자를 확대하고, 주요 식량작물 비축물량을 대폭 확대*하여 안정적인 수급관리를 지원해 나갈 계획임을 설명했다.

 

특히, 채소가격안정제의 경우 금년 예산(456억원)보다 약 100억 수준의 예산을 추가 편성하는 등 가입물량을 대폭 확대할 방침을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해남군 군민광장 음악분수 개통“환상적인 여름밤 펼쳐집니다” / 노명숙
김관영 전북도지사, 집중호우 피해현장 신속한 피해복구 지시 / 노광배
신안군 지도읍 지명고등학교, 갯벌 플로깅 실시 / 이계춘
이한경 행안부 차관, 익산시 수해 현장 찾아 주민 위로 / 노광배
김관영 전북특자도지사, 부안군민과의 대화 진행 민심 청취 / 노광배
尹 대통령, 탈북민 청소년 야구단 "챌린저스" 방미 출정식 참석해 직접 응원하고 격려 / 노광배
무안초, 무안읍사무소 탐방 / 이계춘
김관영 전북도지사, 집중호우 피해현장 신속한 피해복구 지시 / 노광배
고창군 공무직 노조, 창립 9주년 및 제4대 출범식 행사 열어 / 노광배
청정 해변 ‘완도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 7월 13일 개장 / 노광배
경제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