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지역 특산품 이용 가공제품 생산 '지원'

‘익산 낭산 진짜 고구마빵’가공사업장 개소

노광배 | 기사입력 2022/05/09 [15:03]

익산시, 지역 특산품 이용 가공제품 생산 '지원'

‘익산 낭산 진짜 고구마빵’가공사업장 개소

노광배 | 입력 : 2022/05/09 [15:03]

 

익산시, ”특산품 가공제품으로 농가 소득 지원한다“


[시사매거진넷=노광배] 익산시는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지역 특산품을 이용한 가공제품 생산을 적극 지원한다.

시는 9일 낭산에 위치한 황규선 농가 가공사업장에서 류숙희 농업기술센터소장과 전라북도농업기술원 관계 공무원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익산 낭산 진짜 고구마빵’가공사업장 개소식을 개최했다.

황규선 농가는 익산시가 농업인의 가공 창업 활동 지원하기 위해 추진 중인‘농가 소규모 창업기술 시범 공모’를 통해 사업자로 선정됐다.

시는 해당 농가에 식품제조가공시설 리모델링, 가공장비 구입, HACCP 컨설팅 등을 지원했으며 그 결과 농가가 직접 식품제조가공업 등록을 통해 제품을 생산하고 유통할 수 있는 체계를 갖췄다.

고구마빵은 누구나 부담 없이 먹기 좋게 60g의 무게와 크기로 만들어졌으며 진짜 고구마 앙금을 익산 찹쌀로 반죽해 감싸고 자색고구마 분말로 고구마 색과 모양을 냈다.

낭산 판매장과 익산의 로컬푸드 직매장, 온라인 익산몰을 통해서 판매되고 있으며 아이들 간식뿐 아니라 단체 간식, 답례품, 환자 병문안용으로도 인기가 좋다.

황규선 농가는 빵 주문이 늘면서 마을주민 3명을 상시 고용해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고, 오는 6월엔 HACCP 인증 및 생산시설을 갖출 예정이다.

황규선 대표는“농업인이 가공 창업을 하기에 어려움이 많은데 가공센터의 창업보육교육과 전문적인 컨설팅으로 고구마 빵 가공을 시작할수 있었다”며“이번 사업을 통해 직접 생산한 빵을 다양한 유통망으로 판매하여 익산을 대표하는 식품기업으로 성장하고 싶다”고 전했다.

시 관계자는 "지역 농산물을 이용한 가공제품 생산으로 농가소득 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해 6차 융복합산업으로 발전시키도록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K-POP서포터즈 광주지사 회원들, 안도걸 후보 지지 선언 / 노광배
광산구의회, ‘대유위니아그룹 줄도산 자구책 마련 '촉구' / 노광배
군산시, 아이돌봄서비스 지원 '확대' / 노명숙
여수소방서 119구조대, 화물차량 전복사고 현장서 운전자 1명 안전구조 / 이계춘
전남교육청, 중대재해 예방 ‘안전보건 퀴즈 이벤트’ 운영 / 노명숙
“전북자치도 출범 함께해 영광”… 임상규 행정부지사 이임 / 노광배
무안군, 일로농공단지 산업통상자원부 공모사업 선정 / 이계춘
순천시, 청년월세 한시 특별지원 2차 신청 접수 / 이계춘
진안군청소년, 참여기구 위촉식 및 모의투표 활동 / 노광배
광주광역시교육청, 교권 보호 범위가 넓어진 2024년 교원보호공제사업 시행 / 노광배
지자체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