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2020년 첫 일자리 추진전략 회의 개최해 일자리창출 정책 ‘시동’

28청춘창업소서 7개 부서 모여 청년 위한 일자리지원방안 모색

김정화 | 기사입력 2020/02/14 [15:05]

고양시, 2020년 첫 일자리 추진전략 회의 개최해 일자리창출 정책 ‘시동’

28청춘창업소서 7개 부서 모여 청년 위한 일자리지원방안 모색

김정화 | 입력 : 2020/02/14 [15:05]

 

고양시(시장 이재준)는 지난 13일 28청춘창업소에서 106만 시민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일자리 추진전략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이재철 제1부시장 주재로 개최되었으며, 고양시가 주력으로 진행 중인 청년정책에 대한 전반적인 점검 및 현장방문과 함께 새로운 정책의 추진을 위한 토론이 진행되었다.

 

7개 관계부서 참여로 이뤄진 토론에서는 ▲ 청년의 창업을 위한 공간의 필요성 ▲ 가장 큰 고민인 주거문제 해소방안 ▲ 창업과 주거 문제의 동시 해결 ▲ 고양시 관내 지역의 장단점 분석과 맞춤형 방안 등 활발한 의견이 제시됐다.

 

고양시는 2019년 ‘청년정책 원년의 해’를 선포하고, 청년의 취‧창업을 지원하기 위해 청취다방Hub, 28청춘 창업소 등을 개소하고, 고양청년 재정지원 프로그램, 고양 청년포럼, 청년 사회주택 공급 등을 진행해 청년에 대한 다양한 정책을 발굴‧시행했다.

 

이와 연속성을 위해 2020년은 ‘청년 소통활성화의 해’를 표방하며 주도적 시정참여를 위해 소통과 역량강화, 복지증진, 공간조성 4가지 분야에 대해 사업을 추진 중이다.

 

이재철 제1부시장은 “오늘 방문한 고양시 청년의 공간인 28청춘 창업소와 청취다방 Hub 그리고, 추진 중인 내일꿈제작소 예정부지를 보며 고양시 청년의 밝은 미래를 볼 수 있었다”면서 “청년은 실패를 두려워하여 위축되지 말고 새롭게 도전하며 자신의 꿈을 펼칠 수 있어야 하며, 행정은 이를 지원하기 위해 최대한의 노력을 하는 게 필요하다”며 각 부서에 당부했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지난 해 주요 시정운영방향으로 일자리 추진에 대한 정례회의를 하겠다고 밝히고 2019년 한 해 동안 21회의 일자리 회의를 개최했다.

 

한편 고양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해소하기 위해 일자리기금 활용 일자리창출,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자지원, 지역화폐(고양페이) 특별이벤트 연장 등을 시행하여 기업과 소상공인의 피해를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신안군, 노인인지활동책놀이로 즐거운 노후생활 선사 / 이계춘
이병철 전북도의원, 온천지역 효율적 개발·관리 촉구 / 노광배
전남도, 선비정신·전통문화 체험으로 청렴 문화 확산 / 노명숙
염영선 전북도의원, “반복되는 갑질,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 필요” / 노광배
완주군, 대둔산축제 “안전하게” 집중안전점검 / 노광배
진안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 노광배
정읍시 수성동 주민센터, 재난안전과 농촌일손돕기로 구슬땀! / 노광배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현충일 추념식 참석 “부모 마음으로 청년 장병 보살피겠다” / 노광배
광주광역시 최지현 시의원, 광주시 분산에너지 활성화 준비 미흡 지적 / 노광배
김나윤 광주광역시의원 첨단3지구 대행개발, 문제 많아...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