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전국 최다

곡성·강진·해남·영광·장성군 1만 2천여 가구 혜택

노명숙 | 기사입력 2023/12/01 [14:26]

전남도,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 전국 최다

곡성·강진·해남·영광·장성군 1만 2천여 가구 혜택

노명숙 | 입력 : 2023/12/01 [14:26]

▲ 농식품 바우처


[시사매거진넷=노명숙] 전라남도는 농림축산식품부의 2024년 농식품바우처지원 공모사업 선정에서 전국 24개 시군 중 5곳이 포함돼 전국 최다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전남지역 선정지역은 곡성군, 강진군, 해남군, 영광군, 장성군이다. 농식품부는 사업 이해도, 사업계획의 적절성, 타당성, 사업수행역량 등 사업계획서를 평가해 유형별(도시·도농·농촌) 고득점 지역을 선정했다.

총 35억 원(국비 18억 원·50%)이 투입되며, 해당 지역의 중위소득 50% 이하인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1만 2천457가구에 6개월(3~8월)간 월 8만 원(4인 가구 기준)의 농산물 구입권을 지원한다.

농식품바우처는 농식품부가 취약계층의 식품 접근성 강화와 국내산 신선 농산물의 지속가능한 소비체계 구축을 위해 국내산 채소, 과일, 육류 등 농식품을 구입하도록 전자카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급된 바우처는 농협하나로마트, 로컬푸드직매장, GS25, GS더프레시에서, 온라인에서는 농협몰과 남도장터에서 사용할 수 있다.

‘남도장터’는 올해 지자체가 운영하는 온라인쇼핑몰 최초로 농식품바우처 사용처로 선정돼 ‘농식품바우처 전용관’을 개설, 운영하고 있다.

강성일 전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전남도는 2021년부터 4년 연속 농식품바우처 시범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며 “계층 간 불평등 해소를 위해 취약계층 식생활 개선은 물론 지역 농산물 소비 확대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광주 G사립대학, 외국인 대학원 지원자 국제협력처 단독으로 전원 ‘불합격’(1) / 노광배
여수소방서, 정월대보름 대비 특별경계근무 실시 / 이계춘
[기자수첩] 부정당 행위 지적 받자... 언론에 재갈 물리기 고소 ‘불발’ / 노광배
㈜에스엠전력에너지 한수민 대표, 무안군 고향사랑기부금 500만 원 기탁 / 이계춘
순창발효관광재단, 지역 업체와 손잡고 순창의 대표 관광명소 알려 / 노광배
남원시공동체지원센터, 온남원공동체 공모사업 참여공동체 모집 / 노광배
광산구 쪽방 거주 장애인, 민관협력으로 새 보금자리 마련 / 노광배
무주군 대대적인 정월대보름 행사 눈길 / 노광배
김제시,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청사진 제시 / 노광배
부안군의회 제348회 임시회 폐회 / 노광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