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함평파크골프협회 부당 이득 ‘묵인’

군민, “파크골프동회원 500명에 선심성 행정” 의혹 제기

노광배 | 기사입력 2023/07/12 [09:05]

함평군, 함평파크골프협회 부당 이득 ‘묵인’

군민, “파크골프동회원 500명에 선심성 행정” 의혹 제기

노광배 | 입력 : 2023/07/12 [09:05]

[시사매거진넷=노광배] 함평군(군수 이상익)의 묵인속에 함평파크골프협회가 수년간 어떤 권한도 없는 함평파크골프장 입장료를 징수해 물의를 일으키고 있다.

 

  © 노광배 기자


일일 300명에서 400명이 이용하는 함평파크골프장은 함평군이 2009년부터 2022년까지 16억 7천 3백여만원을 들여 설치해 당초 무료로 운영해 왔다.

 

군 관계자는 ”함평파크골프장은 군이 직영관리하고 있다“며 ”함평파크골프협회와 함평파크골프장 운영과 관련 수의계약이나 입찰의 과정을 통해 어떤 관리계약을 맺은 사실은 없다“고 밝혔다.

 

함평군파크골프협회장은 ”군과의 계약내용은 없으나 운영원 인건비 청소원 인건비 등을 충당하기 위해 성금식으로 받았다“고 밝혀 입장료 징수를 시인했다.

 

  © 노광배 기자


지난 6월 24일 광주에서 동호인들과 함평파크골프장을 찾은 B씨는 ”47명이 함평파크골프장을 찾았는데 1인당 2000원의 입장료를 요구해 카드로 계산을 하려 했으나 카드결제는 안된다며 현금결제를 요구 받아 현금으로 9만4천원을 결제했다“고 말했다.

 

이를 접한 군민 A씨는 ”함평파크골프동호인이 500여명이 있으니 선출직 단체장이 표를 의식해 동호회원들에게 선심을 베플기 위해 묵인한 것 아니냐“고 정치적 활용 의혹도 제기했다.

 

함평파크골프장은 설치 후 2015년 3월 함평군수 명의로 함평파크골프협회에 전남 함평군 함평읍 곤재로 83(수호리) 128㎡ 대한 ‘사무실 무상사용 승낙서’를 작성해 주자 입장료 징수 등 실질적인 운영에 관여해 온 것으로 확인됐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가장 많이 본 기사  
신안군, 노인인지활동책놀이로 즐거운 노후생활 선사 / 이계춘
이병철 전북도의원, 온천지역 효율적 개발·관리 촉구 / 노광배
전남도, 선비정신·전통문화 체험으로 청렴 문화 확산 / 노명숙
염영선 전북도의원, “반복되는 갑질, 도지사의 확고한 의지 필요” / 노광배
완주군, 대둔산축제 “안전하게” 집중안전점검 / 노광배
진안군,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거행 / 노광배
정읍시 수성동 주민센터, 재난안전과 농촌일손돕기로 구슬땀! / 노광배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현충일 추념식 참석 “부모 마음으로 청년 장병 보살피겠다” / 노광배
광주광역시 최지현 시의원, 광주시 분산에너지 활성화 준비 미흡 지적 / 노광배
김나윤 광주광역시의원 첨단3지구 대행개발, 문제 많아... / 노광배